백패킹과 트레킹하기 좋은 인제 마장터 산행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설레임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img.png

속초에서 미령터널을 지나면 바로 우측에 마장터로 들어가는 박달나무 쉼터가 있는 곳에 입구가 있다. 이곳은 옛날에 고성이나 속초에서 서울들을 갈때 말을 타고 가다가 갈아타는 곳이 였다고하여 말을 묶어 놓았던 곳이 있는데 이곳을 마장터라 했다고 한다.

숲이 우거지고 완만하여 가족들과 오르기 쉽다. 여름에는 시원한 트래킹 코스로, 가을에는 단풍이 아름다운 곳이다.고성군 마산봉으로도 갈수 있고, 도원리로도 통한다. 대간령 정상에서 서로 갈라지는데, 우측으로 가면 신선봉와 통하는 길이기도하다.

이곳은 또한 백패킹족들이 많아 겨울에도 텐트를 치고 숙박을 하며 자연의 맛을 늒는 곳이다.

겨울에 떠나는 트레킹 코스. 주위의 잎은 다 떨어졋지만, 겨울 산행 나름의 운치있는 곳이기도 하다.

img.pngimg.jpgimg.jpgimg.jpgimg.jpgimg.jpg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최근글